LRWC 소유주, 바콜로드 시장출마 정계 복귀 위해 이사회 사임